외교부, 홍콩정세에 깊은 우려와 관심

0
288
국가보안법 관련 홍콩문제를 해결하는 열쇠는 베이징과 홍콩 정부가 반드시 성심성의껏 시민의 요구 사안에 호응하며 홍콩의 자유와 민주제도를 구체적으로 정착하는 데에 있다고 어우쟝안(歐江安) 대변인은 26일 밝혔다. -사진: 중앙사

중국은 일명 ‘홍콩 국가보안법’을 심의 중에 있다. 중화민국 외교부 어우쟝안(歐江安) 대변인은 26일 홍콩문제를 해결하는 열쇠는 베이징과 홍콩 정부가 반드시 성심성의껏 시민의 요구 사안에 호응하며 홍콩의 자유와 민주제도를 구체적으로 정착하는 데에 있다고 밝혔다.

어우 대변인은 차이잉원(蔡英文) 총통이 일전에 페이스북 공식 계정에 올린 문장을 인용해, ‘만약 중국이 국가보안법을 추진한다면 이는 [일국일제-1국가 1체제]와 다름 없기 때문에 약속했던 [일국양제-1국가 2체제]와 [홍콩인이 홍콩을 다스린다]라는 게 실존할 수 없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외교부는 홍콩시민과 홍콩의 미래를 우려하는 세계 각국의 기대에 중국당국은 성의껏 호응하고 구체적인 행동으로 홍콩인의 자유와 민주의 약속을 실천할 것을 호소했다. -jennifer pai

여기에 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